“하루에도 20번씩 경보알람 울렸는데…한국지엠 위험 방치가 만든 죽음”


업무량 압박으로 잔업과 특근이 잦았던 한국지엠 보령공장 가공부 노동자 A씨(48)는 지난 20일 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