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북도의회 의장단이 울산으로 달려간 까닭은? “현대차 전주공장 살려주세요”


전북도의회 송지용 의장과 최영일 부의장은 28일 울산 현대차 공장에서 뛰어 다녔다. 노동자들과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