유동규만 출석한 ‘대장동’ 첫 재판…‘설계자’ 정영학은 “혐의 인정”


‘대장동 4인방’에 대한 재판이 6일 시작됐다. 증인만 50여명에 이르른다. ‘정영학 녹취록’ 등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