위급한 외국인들 살린 119···통역사 ’24시간 재능기부’ 덕


지난 1월14일 충남 지역에 거주하는 러시아인이 갑자기 호흡곤란을 겪게 되자 119로 전화를 걸었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