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더이상 밉보일 것도 없다”···’제망철가’ 서신으로 홍남기 저격한 ‘또타’


“피켓시위도 하고, 대정부질의도 했고, 심지어 사장님이 ‘또타 인형’도 팔아봤지만 우리의 목소…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