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꼭꼭 숨더라도 꼭 함께할 테니” 은둔자의 가족들


남들이 말하는 것처럼 퇴사에 큰 ‘로망’이 있던 건 아니었다. 오히려 코로나19 때문에 영업환…

Source